국가기후변화적응센터
메뉴 건너뛰기 교육자료 바로가기 성과분야별 분석조회 바로가기
Home > 기후변화 > 기후변화 현상
IPCC의 5차 보고서에 따라 지구온난화는 명백하며 대기와 해양은 따뜻해지고 눈과 빙하의 양은 줄어들고 해수면은 상승하였으며 온실가스의 농도는 증가하였다.
대기
대기 중 온도는 지구의 표면에서 1850년 이후 10년 동안 보다 최근 30년 동안의 전지구 지표온도는 따뜻했다. 1983-2012년 지난 30년 동안의 온도는 북반구에서 지난 1천4백년 중 가장 따뜻했던 기간이었다.(중간 정도의 신뢰성)
전 세계적으로 육지와 해양 표면온도가 결합된 평균 데이터는 선형 추세에 따라 산출되었고 1880-2012년 동안 0.85 [0.65 to 1.06] °C의 온도상승으로 나타났다.
1850-2012년
전 세계적으로 관찰된 육지와 해양 표면온도가 결합된 평균온도 편차
해양
해양 온난화는 기후 시스템에 저장된 에너지의 증가에 좌우되는데 1971-2010년 사이에 축적 된 에너지의 90 % 이상이 해양 온난화에 영향을 미친다.(높은 정도의 신뢰성)
해양의 표면온도는 1971년부터 2010년까지 따뜻했고, 1870년대와 1971년 사이에도 따뜻해 졌을 가능성이 있다.
세계적인 규모로 보았을 때 해양의 온도는 표면 근처에서 가장 높았고, 해양의 수심 75m 상층부는 1971-2010년의 십년간 0.11[0.09-0.13]°C으로 온도가 상승했다.
빙권
지난 20년이 넘는 기간 동안, 그린란드와 남극 빙상의 질량이 감소하였고, 전 세계적으로 빙하는 계속 감소되었고 북극 빙상과 북반구의 봄철 적설면적도 지속적으로 감소하고 있다.(높은 정도의 신뢰도)
빙상주변의 빙하를 제외하고 전 세계 빙하 얼음 손실의 감소율은 1971-2009년 동안 226[91 to 361]Gt yr−1 그리고 1993-2009년 동안은 275[140 to 410]Gt yr−1 이었을 가능성이 매우 높다.
그린란드 빙상의 얼음 손실 평균 감소율은 실질적으로 1992-2001년에 34[–6 to 74]Gt yr–1에서 2002-2011년에 215[157 to 274]Gt yr–1 정도로 증가했을 가능성이 매우 높다.
해수면
19 세기 중반 이후의 해수면 상승률는 이전 2천년 동안의 평균 속도보다 더 컸다.
1901-2010년 기간 동안 전 세계 해수면의 평균 높이는 0.19[0.17 to 0.21]m 상승했다.
시간의 흐름에 따라 지구 평균 해수면 상승의 평균 속도는 1901-2010년 동안 1.7[1.5-1.9]mm yr–1 , 1971-2010년 동안 2.0[1.7 to 2.3]mm yr–1 그리고 1993-2010년 동안은 3.2[2.8 to 3.6]mm yr–1 로 상승했을 가능성이 매우 높다.
지구 평균 해수면 변화
탄소 및 기타
생지 화학 순환
이산화탄소(CO₂), 메탄(CH₄), 아산화 질소(N₂O)의 대기 중 농도는 적어도 지난 80만년 동안 전례 없는 수준을 나타냈다.
CO₂의 농도는 주로 화석 연료의 배출과 이차적으로는 순토지이용변화로 인한 배출에서 산업화 이후 40% 증가했다.
해양은 해양 산성화로 인한 인위적으로 방출된 이산화탄소의 약 30%를 흡수했다. 온실 가스 CO₂, CH₄, N₂O의 대기농도는 1750년 이후로 인간의 활동에 의해 증가 했다.
(출처 : IPCC AR5 WGⅠ Report "The Physical Science Basis")